‘아는 와이프’ 지성X한지민, 풋풋+달달 로맨스부터 현실 부부까지 ‘꿀케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아는 와이프' 티저 영상 캡처

사진=’아는 와이프’ 티저 영상 캡처

tvN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에서 지성과 한지민의 특급 케미를 선보인다.

오는 8월 1일 방송이 시작되는 ‘아는 와이프’ 제작진은 11일 풋풋하고 설레는 로맨스부터 리얼리티 넘치는 현실 부부의 모습까지 보여줄 지성과 한지민의 티저 영상 2종을 공개했다.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운명적 러브스토리를 그린 if 로맨스. ‘쇼핑왕 루이’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이상엽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역도요정 김복주’까지 따뜻한 작품을 써온 양희승 작가가 집필한다.

이번에 공개된 2종의 티저 영상은 1차 티저와 180도 다른 분위기다. 먼저 공개된 ‘러브송’ 버전은 애절하지만 왠지 모르게 짠내를 유발하는 지성의 열창이 웃음을 유발한다. 아내 한지민과의 풋풋하고 달달했던 연애 시절을 회상하며 시작된 지성의 세레나데는 마트에서 시원하게 분노의 사자후를 날리는 한지민의 모습으로 교차되며 시선을 강탈한다.

이어 공개된 우진(한지민 분)의 캐릭터 티저에서는 한지민의 매력이 다채롭게 펼쳐졌다. 씩씩하고 대담한 유혹(?)을 하는 한지민의 모습에 기가 찬 지성이 “커서 뭐가 되려고 그러냐”고 타박하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선생님 와이프요”라고 받아치는 한지민은 당돌함조차 사랑스럽다. 한지민은 풋풋했던 소녀에서 ‘욱’을 장착하고 사자후를 외치는 현실 아내로 변한다.

지성과 한지민의 케미는 티저 영상에서부터 돋보인다. 지성은 섬세한 연기로 머리부터 발끝까지 공감지수 200%의 현실 가장 차주혁으로 빙의해 기대감을 높인다. 밝고 씩씩한 모태 러블리 여신의 면모부터 까칠한 와이프까지 데뷔 이래 가장 파격적인 변신을 선보일 한지민은 시작부터 존재감을 발산한다.

‘아는 와이프’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 후속으로 오는 8월 1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