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전동석, 다인엔터와 전속계약…이종혁∙서신애와 한 식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뮤지컬 배우 전동석/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배우 전동석/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배우 전동석이 다인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으며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예고했다.

다인엔터테인먼트는 10일 “전동석이 다인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알렸다.

현재 한예종 성악과 휴학 후 뮤지컬 활동을 하고 있는 전동석은 2009년 ‘노트르담 드 파리’를 시작으로 매해 2~3편의 작품으로 꾸준히 관객들과 소통해 왔다. 데뷔작 ‘노트르담 드 파리’와 ‘몬테크리스토’, ‘뮤지컬 모차르트’ ‘엘리자벳’ ‘팬텀’ ‘더 라스트 키스’ 등에 출연했다.

다인엔터테인먼트는 “전동석은 오랜 기간 여러 작품을 통해 인지도를 쌓아왔다“며 “다인 엔터테인먼트와 맺은 인연을 통해 앞으로 더 새롭고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계획”이라고 밝혔다.

다인엔터테인먼트에는 전동석을 비롯해 배우 유선, 이종혁, 박정학, 이원종, 서신애, 박규리, 박경혜 등이 소속되어 있다.

전동석은 최근 프랑켄슈타인의 빅터 프랑켄슈타인 역을 맡아 무대에 오르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