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허경환 “닭가슴살 사업, 연 매출 80억”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해피투게더3'를 찾은 개그맨 허경환(윗줄 왼쪽) / 사진제공=KBS

‘해피투게더3’를 찾은 개그맨 허경환(윗줄 왼쪽) / 사진제공=KBS

개그맨 허경환이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자신의 닭가슴살 사업 연 매출이 80억이라고 밝힌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해피투게더3’는 ‘판매왕 특집’으로 꾸며져 허경환, 홍진영, 한혜연, 이국주, 강혜진이 출연한다.

앞선 녹화에서 허경환은 자신의 닭가슴살 사업이 연간 80억의 매출을 올린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허경환이 임원 회의까지 직접 진행한다고 하자 유재석은 “허경환의 유행어 모두 회의에 쓸 수 있을 것 같다”며 ‘아니 아니 아니 되오’, ‘바로 이 맛 아닙니까’ 등을 따라해 웃음을 안겼다.

허경환은 사업 규모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내가 양계장을 가면 닭들이 뒷걸음질 칠 정도다”며 가슴을 가리며 도망가는 닭을 재연했다. 전현무는 “누가 들어가도 닭들은 뒷걸음질 친다”고 일갈해 웃음을 더했다.

그런가하면 홍진영이 허경환을 ‘최악의 남자’로 꼽았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홍진영은 “허경환은 좋은 사람이다. 착하고 주변 사람들을 잘 챙겨준다”더니 이내 “그러나 최악의 남자다”며 그 이유를 설명했다. 허경환은 “(나를) 가질 수 없어서 그러시지 않을까…”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해피투게더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