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우, 일상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 영상 ‘97.226 Film’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유승우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유승우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싱어송라이터 유승우의 일상을 담은 영상  ‘97.226 Film’이 지난 10일 오후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채널에 공개됐다.

짧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영상에는 유승우의 다양한 일상이 담겨있다.

공개된 영상에서 유승우는 자신의 작업실에서 기타를 다루고 음악 작업에 몰두했다. 또 집을 정리하고 자연스레 길거리를 걸었다. 유승우는 아름다운 배경의 한강에서 기타를 연주하며 버스킹을 펼친치기도 했다.

유승우는 버스킹이 끝나고 펼쳐진 식사 자리에서 와인과 함께 허심탄회한 마음을 털어놓았다. 유승우는 한강 버스킹이 쉽지 않았음을 밝히며 “한강에서는 공연장이나 작은 규모의 공연과는 다르게 관심이 없는 사람들도 함께 있었다”라며 “아무도 나를 모른다고 생각했다면 나만 집중해서 꾸려 갔을 텐데 나름 가수라고 조금 자만했던 것 같다”라고 했다. 이어 “가수의 포지션에 있으니 내가 무언가를 하면 호응해주시겠지라는 생각에 조금 어색했던 것도 같다”고 말했다.

유승우는 이어 “하고 싶은 게 많다”라며 “음악이 많이 변했다. 예전에 발표한 곡 ‘예뻐서’도 최근의 내 노래를 들어본 사람들이 느끼기엔 곡들에 대한 편차가 클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유승우는 “점점 내 이야기를 할 수 있고 내가 원하는 방향으로 가는 것이 같다”며 “곡의 장르가 다양한 것도 좋지만 결과적으로 쫓고 싶은 건 나였으면 좋겠다”라며 “사람은 가진 것만큼 말하고 쓰고 살아가니까 나도 딱 나만큼만 음악을 잘 했으면 좋겠기에 더 나은 사람이 되려 노력한다”고 덧붙였다.

유승우는 최근 새로운 싱글 ‘천천히’를 발표한 이후 활발한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