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사랑’ 윤소희, 뾰족 귀 변신…신비감 넘치는 촬영장 비하인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윤소희/사진 제공=SM C&C

윤소희/사진 제공=SM C&C

배우 윤소희가 뾰족 귀의 마녀로 변신했다. 

소속사 SM C&C는 10일 윤소희의  MBN ‘마녀의 사랑(연출 박찬율, 극본 손은혜)’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소희의 뾰족한 귀가 인상적이다. 크고 맑은 눈망울 또한 신비로움을 자아낸다. 드라마 속에서 맡은 ‘강초홍’이라는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마녀의 사랑’은 과학과 경제 논리가 우선되는 현대 사회에서 멸종하지 않고 버티며 사는 마녀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인간 세상의 낭만과 로맨스를 되찾아 줄 미스터리 코믹 연애 소란극을 펼치겠다는 각오다. 윤소희는 극 중 오지라퍼 마녀 강초홍으로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모습을 예고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