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담패썰’ 김준현 “음식은 하나의 예술작품”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준현이 10일 오전 서울 목동 KT정보전산센터 '음담패썰' 녹화 현장에서 손가락으로 하트를 만드는 포즈를 취했다. /사진제공=SBS Plus

김준현이 10일 오전 서울 목동 KT정보전산센터의 ‘음담패썰’ 녹화 현장에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Plus

개그맨 김준현이 SBS Plus 예능 ‘맛있는 이야기 음담패썰’(이하 ‘음담패썰’)의 녹화 현장에서 음식에 대한 자신의 철학을 드러냈다.

‘음담패썰’ 제작진은 10일 오전 목동 KT정보전산센터에서 녹화 현장을 공개했다. 서동운 PD, 노중훈 작가, 김준현, 권혁수, 마이크로닷이 참석했다.

김준현은 “먹는 것은 큰 노력 없이 가장 가까운 곳에서 가장 큰 행복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이어 “처음 만나도 자리에서도 음식 얘기로 대화를 풀어나가면 사람들의 공감을 끌어낼 수 있다. 음식이라는 건 모두를 연결시켜주고 즐거움을 준다. 또한 하나의 예술작품과 같다. 거창하게 보일지도 모르지만 나는 그렇게 생각하기로 했다”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음담패썰’은 ‘음식을 둘러싼 담대하고 패기 있는 썰’의 줄임말로, 음식에 대한 야사를 전달하는 차트 토크쇼.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