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김영대, ‘좀 예민해도 괜찮아’ 남주인공 발탁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우 김영대/사진제공=아우터코리아

배우 김영대/사진제공=아우터코리아

신인 배우 김영대가 스튜디오 온스타일 디지털드라마 ‘좀 예민해도 괜찮아’(연출 김기윤)에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좀 예민해도 괜찮아’는 스무살 새내기들이 캠퍼스 젠더 이슈를 겪으면서 성장하는 이야기다. 새내기 주인공들이 성 차별과 부조리한 문제들을 인식하고, 이를 극복하며 성장해가는 내용을 다룬다.

김영대가 극 중 연기하는 남자 주인공 ‘도환’은 도도한 성격이지만 짝사랑에게는 귀여운, 일명 ‘아기고양이’ 같은 남학생이다.

김영대는 “사회 문제를 다룬 드라마여서 더욱 애착이 간다. 내가 맡은 도환이란 인물 또한 올바른 가치관을 갖고 좋아하는 사람을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멋있는 친구”라며 “이런 도환이를 연기를 통해 잘 그려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대는 웹 드라마 ‘너, 대처법’ ‘단지 너무 지루해서’ 등에 출연했다.

‘좀 예민해도 괜찮아’는 오는 12일 오후 6시 스튜디오 온스타일 공식 페이스북과 유튜브, 네이버 TV등에서 첫 회를 공개된다. 이후 매주 화, 목 오후 6시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