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GOT YA! 공원소녀’, 게임과 리얼리티의 결합…8월 첫 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Mnet

/ 사진제공=Mnet

Mnet이 키위미디어그룹의 첫 번째 걸그룹 공원소녀와 함께 새로운 방식의 리얼리티 프로그램 ‘GOT YA! 공원소녀’(이하 ‘공원소녀’)를 오는 8월 2일 선보인다.

‘공원소녀’는 국내 최초로 ‘데뷔 관찰 게임’이라는 콘셉트를 도입했다. 신인 걸그룹 공원소녀가 게임 속 주인공이 되고 4명의 MC 군단이 공원소녀의 행동을 예측하는 게임을 벌이는 형식이다.

MC 군단의 예측이 일치했을 경우 멤버들은 정해진 구역을 획득하여 공원을 꾸며나가고 최종적으로 가장 많은 구역을 확보한 MC는 상품을 얻게 된다. MC 군단은 김신영이 이끌며, 딘딘과 걸스데이의 소진, 하이라이트의 손동운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관찰자임과 동시에 게임 플레이어다.

공원소녀는 오는 9월 중 데뷔를 앞두고 있는 7인조 글로벌 걸그룹이다. Mnet ‘프로듀스 101 시즌1’의 김서경 연습생이 포함됐다. 앞서 몽환적이면서도 청순한 이미지 티저를 공개한 데에 이어 지난달 공식 SNS 계정에 커버 안무 영상을 공개했다.

‘GOT YA! 공원소녀’는 8월 2일 오후 7시 30분 Mnet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