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캐처’ JR “연애 경험 없지만 누나들 보며 촉 키워”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뉴이스트W JR 이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Mnet 새 예능프로그램 ‘러브캐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뉴이스트W JR 이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Mnet 새 예능프로그램 ‘러브캐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Mnet ‘러브캐처’에 출연하는 그룹 뉴이스트W JR이 “‘연알못’(연애를 알지 못하는 사람)이지만 누나들을 보며 공감 능력을 키웠다”고 했다.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러브캐처’ 제작발표회에서다.

연애 경험이 없다고 알려진 JR은 이날 스스로를 ‘연알못’이라고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홍석천은 “JR이 연애 경험이 없다고 해 프로그램에 잘 어울릴까 걱정했는데, 남녀의 심리를 잘 파악하더라”고 귀띔했따.

JR은 누나들의 연애를 지켜본 덕분이라고 했다. 그는 “누나들이 두 명 있다. 누나들이 연애하는 걸 많이 관찰했다. (누나들의) 눈빛이 변할 때가 있는데, 그걸 보면서 ‘이 때는 싸웠구나’, ‘이 때는 잘 지내고 있구나’ 알 수 있었다”고 했다.

MC인 박슬기가 “혹시 누나들이 싸우고 나면 JR에게 해가 갔던 것 아니냐”고 묻자 “그런 건 전혀 없었다. 다만 말수가 줄어들고 내 애교를 덜 받아주는 건 있었다”고 답했다.

홍석천은 “JR이 누나들의 본모습을 보면서 ‘여자를 조심해야겠구나’, ‘밖에 있을 때와 집에 있을 때 차이가 많이 나는 게 여자구나’라는 생각을 많이 했을 것”이라고 했다.

‘러브캐처’는 사랑을 찾으려는 출연자들과 5000만 원의 상금을 쫓는 출연자들의 심리 게임을 다룬다. 방송인 신동엽, 장도연, 홍석천, 가수 레이디제인, 그룹 뉴이스트W JR, 추리소설가 전건우가 출연한다.

오는 11일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