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부, KBS2 ‘투 제니’ 출연…인터넷 방송 BJ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우 남태부/사진제공=티앤아이컬쳐스

배우 남태부/사진제공=티앤아이컬쳐스

배우 남태부가 KBS2 뮤직드라마 ‘투 제니(to Jenny)’(극본 이정화, 연출 박진우)에 출연한다. 

독특한 캐릭터로 스크린의 주목을 받은 신예 남태부가 ‘투제니’에 합류한다. 극 중 남태부는 인터넷BJ 민봉 역을 맡았다. 주인공들의 사이에서 분투할 예정이다.

‘투 제니’는 남태부 뿐 아니라 극중 인물들이 편의점알바, 인터넷BJ, 뮤지션 등 다양한 직업군으로 이 시대의 젊은이들의 모습을 반영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투 제니’는 누구나 한 번쯤 느꼈던 첫사랑의 설렘과 주옥같은 언더그라운드 음악이 어우러진 새로운 형태의 단막극이다. 첫 사랑을 향한 설렘 가득한 순애보를 음악으로 표현하는 한 남자와 어려운 환경 속에서 한 가지 꿈을 향해 달려가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는다.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출연했던 김성철과 그룹 다이아 멤버 정채연, 유니티의 앤씨아를 비롯해 박미선, 양익준 등이 출연한다.

남태부는 JTBC ‘미스함무라비’에서 좌 배석 판사인 김동훈 역으로 출연하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