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박세완, 여회현에 멈출 수 없는 ‘직진♥︎’…김권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 캡처

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 캡처

KBS2 주말 드라마 ‘같이 살래요’에서 박세완의 직진 사랑이 재미를 더하고 있다.

지난 8일 방송된 ‘같이 살래요’에서는 다연(박세완)이 재형(여회현)을 향한 직진사랑이 펼쳐졌다.

이날 다연은 현하(금새록)에게 저지른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 와인 바를 다시 찾았다. 현하에게 오해한 상황을 사과했지만, 오빠에게 함부로 굴자재형의 편을 들며 울컥함을 숨기지 못했다. 사소한 것 하나까지 재형만을 생각하는 직진사랑으로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냈다.

또한 다연은 재형의 부산 출장 소식에 슬퍼했다. 은태의 타박에도 꿋꿋이 재형의 편만 들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더해 극 말미에는 다연이 엘리베이터 사고를 당했다. 갑작스럽게 정전된 상황에 당황한 다연에게 사고 소식을 들은 문식(김권)이 달려왔다. 다연을 꼭 끌어안으며 다시 한번 마음을 드러내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높였다.

‘같이 살래요’는 매주 토∙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