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정려원, 이준호 향해 ‘점프+포옹’…’달달함 폭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기름진 멜로’/사진제공=SBS

SBS ‘기름진 멜로’/사진제공=SBS

SBS ‘기름진 멜로’(극본 서숙향, 연출 박선호)에서 정려원이 이준호에게 와락 안긴다.

‘기름진 멜로’ 제작진은 31, 32회 방송을 앞둔 9일 단새우(정려원)와 서풍(이준호)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서풍은 갑자기 달려와 안기는 단새우로 인해 당황한 모습이다. 그러면서도 두 팔로 그녀를 번쩍 들어 반기고 있다. 두 사람의 다정한 눈맞춤도 눈길을 끈다.

또한 단새우가 미소를 숨기지 못하고 있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제작진은 “기쁜 일이 있으면 사랑하는 연인에게 가장 먼저 나누고 싶듯, 단새우도 서풍에게 가장 먼저 달려온 것”이라고 해 기대감을 모은다.

아울러 9일 방송될 31, 32회에서는 서풍이 단새우의 엄마 진정혜(이미숙)을 찾아가 인사한다. 진정혜는 서풍을 결사 반대하고 있던 상황. 진정혜 앞에서 단새우와의 관계를 밝히게 될 서풍의 폭탄 선언이 이들의 로맨스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가 관전포인트다.

‘기름진 멜로’ 31~32회는 이날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