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텐션, 日 타워레코드 상반기 K팝 싱글 3위..’대세 굳히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업텐션.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업텐션.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업텐션이 일본 타워레코드 상반기 K팝 싱글 차트에 이름을 올렸다. 일본에서 내놓은 두 번째 싱글 음반 ‘와일드 러브(WILD LOVE)’가 지난 4일 발표된 일본 타워레코드 2018 상반기 K팝 싱글 차트 톱(TOP)10 중 3위를 차지했다.

차트에 따르면 업텐션의 ‘와일드 러브’는 1, 2위를 기록한 그룹 트와이스의 ‘웨이크 미 업(Wake Me Up)’과 ‘캔디 팝(Candy Pop)’의 뒤를 이었다.

업텐션은 지난 1월 24일 ‘와일드 러브’ 발매 직후 오리콘 데일리 차트 2위, 타워레코드 시부야점 1위를 기록했다. 아울러 오리콘 주간 차트 3위, 빌보드 재팬 주간 싱글 차트 2위, 타워레코드 전 지점 주간 싱글 차트 1위를 찍었다.

이들은 지난 5월 일본 3개 도시에서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어 첫 미주 투어도 개최하며 세계로 뻗어가고 있다.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관계자는 “업텐션은 오는 8월 8일 일본에서 세 번째 싱글 음반 ‘체이서(CHASER)’를 발매할 예정이다. 발매를 앞두고 삿포로를 시작으로 도쿄, 오사카, 나고야 등 일본 각지에서 홍보 활동을 펼친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