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이선빈, 더욱 강력해진 예지 능력으로 긴장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JTBC '스케치' 방송 화면 캡처

사진=JTBC ‘스케치’ 방송 화면 캡처

JTBC ‘스케치’ 이선빈이 모든 진실을 알게 되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지난 7일 방송된 ‘스케치’에서는 유시현(이선빈 분)이 아버지와 문재현(강신일 분)을 죽인 진범들의 정체를 알게 되어 충격에 빠졌다. 이날 유시현은 문재현(강신일 분)을 죽인 범인을 밝히기 위해 강동수(정지훈 분)와 함께 최실장(명계남 분)을 찾아 나섰다. 마침내 최실장과 마주하게 된 유시현. 최실장은 문재현을 죽인 범인은 유시준(이승주 분), 유시현의 아버지를 죽인 진범은 자신이라고 밝혔다.

아버지처럼 생각했던 문재현과 늘 가슴 속 상처였던 생부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깨달은 유시현은 친오빠의 범죄 사실에 현실을 부정했다. 또한 자신을 제압하려는 최실장에 지지 않고 끝까지 응수해 결국 쓰러진 최실장을 죽일 듯 노려보며 강렬한 절망과 분노를 표출했다.

‘스케치’는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