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골든 차일드, 무더위 날려버린 소년들의 청량美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화면 캡쳐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화면 캡쳐

SBS ‘인기가요’에서 싱글앨범 ‘Goldenness(골드니스)’를 발표한 골든 차일드가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8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 골든 차일드가 무더위를 날리는 청량한 매력으로 무대를 꾸몄다.

골든 차일드는 먼저 빨간 줄무늬 셔츠를 입고 펑키한 그루브와 박력 있는 신스 사운드가 매력적인 ‘IF(이프)’를 선보였다. 이어 흰 셔츠와 반바지를 입고 소년미 가득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골든 차일드는 청량함 가득한 ‘LET ME(렛 미)’를 부르며 시원한 무대를 만들었다.

‘LET ME(렛 미)’는 사랑하는 여자에게 뭐든지 맡겨만 달라는 직진 고백 송으로 빠른 비트와 반복되는 가사가 돋보이는 곡이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샤이니, 에이핑크, 비투비, 경리, 뉴이스트W, 블랙핑크, DAY6, 모모랜드, 강남, 윤미래, 엘리스, 골든차일드, 더이스트라이트, KHAN, 프로미스나인, 김동한, 민서가 출연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