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육성재, 햇빛보다 눈부신 비주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집사부일체' 비하인드컷/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비하인드컷/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에서 열세 번째 사부를 기다리는 육성재, 이승기, 이상윤, 양세형의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8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 자기 관리의 끝판왕, ‘퍼펙트 플랜맨’ 열세 번째 사부의 등장이 예고된 가운데 멤버들의 촬영 현장 모습이 공개돼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본 방송 전 프로그램 공식 페이스북를 통해 비하인드 스틸컷을 공개했다.

‘집사부일체’의 막내 육성재는 눈부신 아이돌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했다. 육성재는 길거리 한복판에서도 잘생김을 뽐내는 한편, ‘먹성재’ 별명답게 한 손에 음식을 들고 서 있다.

막내의 모습을 훈훈한 ‘형아 미소’로 담아내고 있는 이승기의 모습도 포착됐다. 이상윤 역시 카메라로 무엇인가를 찍는 데 집중하고 있다. 커다란 파라솔 아래에 선 양세형과 이승기는 ‘나대 브라더스’ 케미를 뽐냈다. 이승기는 청청패션까지 완벽 소화한 모습이었다. 마지막 사진 속 양세형은 피아노 앞에서 포착됐다. 양세형은 진지한 표정으로 한 손으로 피아노 연주를 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사부 힌트를 주기 위해 전화 연결을 한 배우 김상중은 열세 번째 사부에 대해 “연기 내공이 상당한 분이다. 시간 관리가 철저한 분이라 여러분들이 정신적으로 힘들 수도 있다”고 말해 멤버들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멤버들이 만난 사부의 정체는 8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