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헬로비너스 생각에 울컥 “멤버들 그리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그룹 헬로비너스의 멤버 겸 연기자 나라가 7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눈물을 흘렸다.

나라는 멤버들 이야기가 나오자 눈시울을 붉혔다. 서장훈은 “우리 그렇게 대단한 프로그램 아니다”라며 당황해했고, 강호동은 “헬로비너스가 ‘아는 형님’ 개국공신이다”고 나라를 거들었다.

나라는 “최근에 드라마에서 엄청 울보 역할을 해서 그런가 보다”라고 말한 후 “멤버들이 ‘아는 형님’ 출연진을 엄청 보고 싶어했다”고 밝혔다.

강호동은 이름이라도 거론을 해달라고 했다. 이에 나라는 “여름이는 호동이를 제일 보고 싶어했고, 경혼이는 좋아하는 여자가 바뀌는 것 같다고 했다”고 말했다.

나라는 이어 “단체 예능 한지 오래 돼 개인 활동을 하면 멤버들이 그립다”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