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딸의 남자들3’ 홍서범 딸 석희, 소개팅 상대 요한의 고백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 홍서범, 석희 /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 홍서범, 석희 / 사진제공=티캐스트

오는 8일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에서는 홍서범 딸 석희가 소개팅 상대 요한과 달달한 분위기를 이어나간다.

짧고도 길었던 경주 데이트를 마무리하는 석희와 요한은 카페에서 진지한 대화를 이어가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바라는 점을 서로 하나씩 말해보자는 요한의 제안에 석희는 “벌써 부담되는데”하며 긴장한 모습을 감추지 못한다.

이어 석희가 요한에게 바라는 점을 묻자 MC 이수근은 “폭력적이지 않았으면 좋겠어”라며 너스레를 떨었지만, 요한의 대답은 바로 “표현”이라고 답한다. 아빠 홍서범은 “얼마나 표현을 많이 했는데”라며 딸의 편을 드는 것과 동시에 요한에게 고마워했다는 후문이다.

석희와 요한이의 진솔한 대화는 8일 오후 9시 ‘내 딸의 남자들 3’에서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