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日 6대 스포츠지 대서특필 “초고속 돔 입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의 일본 교세라 돔 입성 소식이 전해지자 일본 메이저 신문들이 이를 집중 보도했다.

블랙핑크는 오는 12월 24일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BLACKPINK ARENA TOUR 2018’의 추가 공연을 확정 지었다. 지난해 7월, 일본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8월 정식 데뷔 앨범을 발표한 블랙핑크는 약 1년 4개월 만에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공연을 개최하는 첫 해외 걸그룹이 됐다.

스포츠 호치는 지난 6일 “데뷔 1년 4개월 만에 초고속 돔 입성”이라는 헤드라인으로 시선을 사로잡는가 하면, 산케이 스포츠는 “빅뱅의 동생 그룹이 선사할 최고의 크리스마스 선물”이라고 연말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데일리 스포츠, 도쿄 주니치 스포츠, 스포츠 닛폰, 니칸 스포츠 등 나머지 6대 스포츠지 역시 블랙핑크의 돔 입성 소식을 앞다퉈 대서특필했다.

뿐만 아니라, 같은 날 오전 일본 현지 유명 아침 방송 TBS 와이드쇼 ‘하야도키’에서도 블랙핑크의 놀라운 성과를 주목했다.

유수의 외신이 보도한대로 교세라 돔 공연에 앞서 블랙핑크는 오는 24~25일 오사카죠 홀을 시작으로 8월 16~17일 후쿠오카 국제센터, 8월 24~26일 마쿠하리 멧세 이벤트 홀에서 3개 도시 7회 공연을 개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