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건X비투비 임현식, 브라운아이즈 ‘비오는 압구정’ 리메이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윤건(왼쪽), 그룹 비투비의 멤버 임현식 / 사진 =윤건 SNS 캡처

윤건(왼쪽), 그룹 비투비의 멤버 임현식 / 사진 =윤건 SNS 캡처

뮤지션 윤건과 그룹 비투비(BTOB)의 멤버이자 프로듀서 임현식이 브라운아이즈의 곡 ‘비오는 압구정’을 리메이크한다.

윤건과 임현식은 오는 8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리메이크한 신곡 ‘비오는 압구정’을 발매한다.

‘비오는 압구정’은 윤건이 결성한 브라운아이즈가 2002년 발매해 15년이 넘는 지금까지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히트곡이다. 윤건이 직접 작사, 작곡 및 편곡까지 모두 맡았으며 비가 오는 날마다 라디오에서 전파를 탔다.

윤건과 임현식은 ‘비오는 압구정’에 새로운 느낌을 주기 위해 편곡에 심혈을 기울였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은 ‘비오는 압구정’을 피아노 라인 위주로 재편곡해 더욱 촉촉하고 서정적인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새로운 멜로디와 가사를 붙여 2018년 감성에 꼭 어울리는 곡으로 새롭게 완성했다고 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