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엄마야’ 이인혜, 자신이 낳은 아이와 재회…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나도 엄마야’/사진제공= SBS

SBS ‘나도 엄마야’/사진제공= SBS

SBS 아침연속극 ‘나도 엄마야’(극본 이근영, 연출 배태섭)가 자체 최고시청률을 다시 경신했다.

지난 5일 방송된 ‘나도 엄마야’ 27회에서는 서울로 올라온 지영(이인혜)이 한 어린이집의 영어 보육교사로 일하게됐다. 이때 지영은 태웅(주상혁)과 마주해 그가 4년전 자신이 낳은 준수(주상혁)임을 전혀 모른 체 반갑게 인사했다.

또한 새로운 화장품 회사를 차린 뒤 승승장구하는 상혁(알렉스)의 모습과, 이를 시기하는 경신(우희진)이 현준(박준혁)을 향해 경쟁심을 가지라고 당부했다.

이날 방송은 닐슨코리가 전국기준 시청률 8.3%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전 최고 기록이었던 지난 6월 28일 방송의 8.2%를 1주만에 갈아치웠다. 같은 날 방송된 KBS TV소설 ‘파도야 파도야’는 7.8%에 머물렀다.

6일 방송에서는 태웅이 바다를 그린다며 도화지에 물을 붓고 복숭아까지 맛있게 먹자 지영은 오래전 생각에 잠겼다. 상혁이 준혁, 그리고 태웅과 다시 만난 내용, 특히 그가 지영과 인사나누는 장면이 펼쳐져 다음회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 냈다.

드라마 관계자는 “주인공 지영과 경신을 둘러싸고 흥미진진하면서도 빠른 스토리 전개가 이어지면서 다시 한 번 자체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게 되었다. 지영이 태웅에게 점점 끌리게 되고, 상혁과 좋은 인연이 되어갈 준비도 그려지고 있으니 더욱 관심을 갖고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나도엄마야’ 29회는 오는 9일 오전 8시 4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