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 온스타일 ‘좀 예민해도 괜찮아’ 12일 공개…캠퍼스 젠더 이슈 주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좀예민' 포스터/사진제공=스튜디오온스타일

‘좀예민’ 포스터/사진제공=스튜디오온스타일

웹드라마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자취방’ 등을 선보여온 스튜디오 온스타일이 출범 1주년을 맞아 새 디지털드라마 ‘좀 예민해도 괜찮아’(이하 ‘좀예민’)를 내놓는다.

오는 12일 공개되는 ‘좀예민’은 스무살의 새내기들이 캠퍼스 젠더 이슈를 겪으면서 성장하는 이야기다. 성 차별과 부조리한 문제들을 인식하고 극복하는 새내기 주인공들의 모습이 담긴다.

‘좀예민’의 주인공 신혜 역에는 드라마 ‘의문의 일승’ ‘당신이 잠든 사이에’ 등에 출연한 배우 김다예가 캐스팅됐다. 신혜는 성차별을 겪으며 페미니스트로 성장하는 좀 예민한 새내기. 남자주인공 도환 역에는 웹드라마 ‘단지 너무 지루해서’ ‘전지적 짝사랑시점 특별판’ 등에서 활약한 배우 김영대가 출연한다. 도환은 시크하고 도도하지만 짝사랑녀에겐 귀여운 일명 아기고양이 같은 남학생이다.

불편한 건 불편하다고 말하는 걸크러시 새내기 채아 역은 tvN 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에 출연한 배우 홍서영이 연기한다. 철없는 남동생 같지만 미워할 수 없는 비글미를 지닌 새내기 지호 캐릭터는 배우 나종찬이, 순종적이고 답답한 청순가련 고구마 새내기 예지 역에는 배우 이유미가 낙점됐다.

‘좀예민’의 연출을 맡은 김기윤PD는 “주인공들이 겪는 각종 불편한 젠더 사건들에 대해 ‘민감하게 생각하고, 반응해도 괜찮아. 그게 맞는 거야’라는 의미를 담아 제목을 지었다”며 “현재 가장 중요한 사회적 의제인 ‘젠더’를 겁먹지 말고 다뤄보고자 했다. 사회에 만연한 잘못된 사건들을 에피소드화해 옳고 그름을 보여주고, 나아가 올바른 성평등이 무엇인지 청춘들이 한 번쯤 생각해 보았으면 하는 의도를 담았다”고 밝혔다.

‘좀예민’은 오는 12일 오후 6시 스튜디오 온스타일 공식 페이스북과 유튜브, 네이버TV 등에서 1, 2회가 공개된다. 이후 에피소드는 매주 화∙목요일 같은 시각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