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산들, ‘별이 빛나는 밤에’ DJ 발탁…“데뷔 전부터 꼭 하고 싶었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라디오 '별이 빛나는 밤에'/사진제공=MBC라디오

MBC라디오 ‘별이 빛나는 밤에’/사진제공=MBC라디오

그룹 B1A4의 산들이 MBC라디오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의 26대 DJ로 발탁됐다.

이로써 산들은 이문세, 이적, 이휘재, 옥주현, 윤하, 백지영, 강타 등에 이어 오는 9일 방송부터 ‘별밤’의 진행을 맡게된다.

‘별밤’은 1969년 시작해 내년 50주년을 맞이한다. 프로그램의 상징인 ‘별밤지기’로 청취자들과 만나게된 산들은 “데뷔 전부터 꼭 하고 싶었던 일이 라디오 DJ였다. 예상외로 빨리 그 꿈을 이루게 되었다. 지금도 이 현실이 믿어지지는 않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라디오 관계자에 따르면 산들은 방송 며칠 전부터 직접 MBC라디오 생방스튜디오를 돌아다니며 선배 DJ 배철수, 김신영, 정선희, 박준형 등에게 조언을 구했다. 산들의 라디오탐방기는 SNS와 유튜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라디오 관계자는 “26대 별밤지기 산들과 함께 ‘별이 빛나는 밤에’도 변신을 준비 중이다. 과거에는 청소년 대상 프로그램으로 사랑을 받았다면, 이제는 청년들을 주 청취층으로 한 단계 성숙한 프로그램으로 더 큰 공감을 끌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별이 빛나는 밤에’는 매일 오후 10시 5분 부터 다음날 0시까지 MBC 표준FM(서울/경기 95.9MHz)을 통해 방송된다.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