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돔민호”… ‘도시어부’ 위너 송민호·김진우, 참돔낚시 도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도시어부' 송민호/ 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 송민호/ 사진제공=채널A

그룹 위너의 송민호가 채널A ‘도시어부’에서 갯지렁이를 보고 기겁했다.

5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는 위너의 김진우, 송민호가 전북 군산에서 참돔낚시에 도전한다.

지난 방송에서 대광어 낚시에 연이어 성공하며 ‘용왕의 막내아들’로 등극한 송민호가 이번에는 참돔 낚시에 도전해 기대를 모은다.

낚시 시작 전부터 송민호는 “참돔이 제 이름을 들으면 아주 무서운 놈이라고 알 수 있도록 오늘은 돔민호로 가보겠다”며 열정 넘치는 모습을 보인다.

하지만 송민호는 낚시가 시작되자 멘붕에 빠진다. 살아있는 갯지렁이를 보고 기겁하며 소리를 지르는가하면 끼우기는커녕 만지지도 못하는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웃음이 터진 이경규는 “갯지렁이가 물기도 한다. 조심해라. 그리고 점심에 갯지렁이 요리를 먹어야 한다”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낸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