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라이프’ 김숙 “촬영하면서 뉴이스트 W 종현 다시 봤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뉴이스트W 종현이 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열린 JTBC 예능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뉴이스트W 종현이 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열린 JTBC 예능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개그우먼 김숙이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 출연하며 “뉴이스트 W의 종현을 다시봤다”고 말했다.

5일 오전 서울시 상암 JTBC 홀에서 ‘랜선라이프’ 제작 발표회가 열렸다. MC를 맡은 이영자, 김숙과 종현, 1인 크리에이터 대도서관, 윰댕, 밴쯔가 참석했다.

김숙은 “촬영을 하면서 종현을 다시보게됐다. 말을 너무 잘하고, 콘텐츠에 대해서 많은 걸 알고 있었다. 종현의 모습도 관전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종현은 “많은 시간 동안 크리에이터들을 지켜봐왔다. 방송을 기대해달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이날 대도서관 또한 “종현이 게임을 정말 좋아하더라. 요즘 굉장히 인기 있는 게임을 꿰고 있는 전문적인 인물”이라며 칭찬했다.

‘랜선라이프’는 MC 이영자와 김숙, 종현이 핫한 1인 크리에이터들의 삶을 관찰하고 카메라 뒷모습을 파헤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오는 6일 오후 9시 첫 방송.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