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라이프’ 씬님 “1인 크리에이터는 ‘작은 방송국'”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씬님,랜선라이프

크리에이터 씬님이 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열린 JTBC 예능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뷰티 유튜버 씬님이 “1인 크리에이터는 작은 방송국”이라고 설명했다.

5일 오전 서울시 상암 JTBC 홀에서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 제작 발표회가 열렸다. 씬님을 비롯해 MC를 맡은 이영자, 김숙 1인 크리에이터 대도서관, 윰댕, 밴쯔가 참석했다.

이날 씬님은 “방송에 이렇게 많이 나오는 건 처음”이라며 “촬영을 하면서 나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고 있다. 방송 제작에 대해서는 한 번도 배운 적이 없다. 핸드폰으로 주먹구구식으로 올리면서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어 “기획부터 대본작업, 편집 카메라 조명 모두 모든 걸 나 혼자 다했다. 지금 와서 보면 그걸 담당한 사람들이 모 두 모여서 방송을 만들어 가고 있는 거더라. 어찌보면 1인 크리에이터는 하나의 작은 방송국인 것 같다”고 했다.
‘랜선라이프’는 MC 이영자와 김숙, 종현이 핫한 1인 크리에이터들의 삶을 관찰하고 카메라 뒷모습을 파헤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오는 6일 오후 9시 첫 방송.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