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만 뉴욕 팬 사로잡은 ‘KCON’…오늘(5일) ‘엠카’서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KCON 현장이 공개되는 '엠카운트다운'. /사진제공=Mnet

KCON 현장이 공개되는 ‘엠카운트다운’. /사진제공=CJ ENM

뉴욕을 뜨겁게 달군 ‘KCON 2018 NY’의 콘서트 현장이 5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공개된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달 23~24일 미국 뉴욕 푸르덴셜 센터에서 개최된 ‘KCON 2018 NY’에는 총 5만 3000명의 관객이 방문했다. EXID, 프로미스나인, 골든차일드, 헤이즈, NCT127, 펜타곤, 레드벨벳, 스트레이키즈, 슈퍼주니어, 워너원 등 10팀이 컨벤션과 콘서트를 통해 뉴욕 팬들과 함께 했다.

5일 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에서는 10팀의 생생한 무대 현장을 확인할 수 있다. 프로미스나인, 골든차일드, 스트레이키즈 등 주목 받는 신예들의 풋풋하고 에너지 넘치는 무대와 감성적인 보컬로 뉴욕의 밤을 물들인 헤이즈, 눈 뗄 수 없는 퍼포먼스와 카리스마로 환호를 이끌어 낸 EXID, NCT127, 펜타곤, 레드벨벳의 무대가 펼쳐진다. 완전체부터 유닛 무대까지 다양하게 선보인 워너원과 노련한 무대 매너로 객석을 압도한 슈퍼주니어의 화려한 공연도 놓칠 수 없는 포인트다.

이번 공연에서는 뉴욕을 상징하는 세 가지 키워드 ‘LOVE’ ‘PASSION’, ‘DARKNESS’를 콘셉트로 한 스페셜 스테이지도 펼쳐졌다. 펜타곤, 스트레이키즈, EXID LE와 NCT127 마크, 태용, 재현이 펼칠 강렬한 퍼포먼스와 슈퍼주니어 예성, 레드벨벳 슬기, 골든차일드 주찬, 프로미스나인 지원의 달콤한 하모니를 만날 수 있다.

‘KCON 2018 NY’ 현장은 5일 오후 6시 Mnet과 OnStyle에서 동시 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