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SM 슬기 vs YG 이승훈, 자존심 건 댄스 대결 승자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정글의 법칙' 슬기와 이승훈의 댄스 배틀./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슬기와 이승훈의 댄스 배틀./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에서 레드벨벳 슬기와 위너 이승훈이 불꽃 튀는 댄스 대결을 펼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에서 부족장 강남은 생존지에 남아 다른 멤버들을 기다리다 슬기와 이승훈에게 댄스 대결을 제안했다. 힘겨운 생존에 활기를 불어넣고자 한 것. 강남은 “정글 최초 SM과 YG의 대결”이라며 두 사람을 자극했다. 마침 이들은 각 그룹의 메인 댄서이기도 했다. 두 사람은 묘한 승부욕에 휩싸여 제안을 흔쾌히 받아들였다.

댄스 대결의 규칙은 레드벨벳과 위너의 대표곡을 각자 바꿔 추는 것. 스태프들의 현장투표를 통해 승부를 결정짓기로 했다.

슬기는 본격적인 대결에 앞서 “SM의 자존심을 걸고 꼭 이기도록 하겠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이어 예사롭지 않은 춤선으로 위너의 ‘REALLY REALLY’ 포인트 안무를 콕 집어 살려냈다. 힘든 정글 생존에서 펼쳐진 단비 같은 슬기의 댄스는 병만족뿐 아니라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이승훈은 레드벨벳의 ‘빨간 맛’을 재해석해 독창적이며 다소 코믹 요소가 가미된 안무를 선보였다. 자신만의 스웨그가 담긴 댄스와 시선을 뗄 수 없는 현란한 스텝으로 한류 아이돌의 위엄을 드러냈다.

댄스 대결의 승자가 공개되는 이날 방송은 월드컵 중계로 인해 평소보다 한 시간가량 앞당겨져 오후 9시 5분부터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