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 밖은 위험해’ 강다니엘 “나도 연애하고 싶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불 밖은 위험해' 다낭 두 번째 이야기/사진제공=MBC

‘이불 밖은 위험해’ 다낭 두 번째 이야기/사진제공=MBC

MBC ‘이불 밖은 위험해’(이하 ‘이불 밖’)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중계로 인한 한 달간의 공백을 깨고 오는 5일 방송을 재개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베트남 다낭에서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꿀잠’에 빠졌던 용준형과 함께 이이경, 강다니엘, NCT 마크는 숙소에서 소소한 행복을 즐긴다. 집돌이들은 베트남 다낭으로 휴가를 왔음에도 배달음식을 시켜먹고 보드게임을 즐기는 등 숙소에서 한 발짝도 나가지 않았다.

집돌이들은 심지어 밤늦게까지 졸린 눈을 부릅뜬 채 게임을 했다. 졸림 가득한 눈빛에도 승부욕이 넘쳤던 이들의 속사정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다니엘은 빡빡한 일정 속에서 갖게 된 특별한 다낭 휴가 중 “나도 연애하고 싶다”는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강다니엘의 깜짝 고백은 무슨 의미일지, 또 어떤 사연이 숨겨져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집돌이 네 명의 다낭 두 번째 이야기는 5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