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영석, 연극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캐스팅…좀도둑 코헤이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우 강영석/사진제공=WS엔터테인먼트

배우 강영석/사진제공=WS엔터테인먼트

배우 강영석이 연극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의 코헤이 역으로 캐스팅됐다.

연극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일본 추리소설의 거장 ‘히가시노 게이고’의 동명의 인기 원작 소설을 국내 첫 연극으로 제작한 작품이다. 살다보면 한번쯤 겪는 어려운 선택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현대인들에게 위로를 내미는 힐링 연극이다.

탄탄한 연기력으로 호평을 얻고 있는 기대주 강영석이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에 합류한다. 맑고 순수한 영혼을 가진 호기심 많은 좀도둑 코헤이를 연기한다. 이번 연극을 통해 티 없이 깨끗한 코헤이 캐릭터를 생동감 있는 연기로 펼치겠다는 각오다.

강영석은 연극 ‘모범생들’ ‘지구를 지켜라’ 뮤지컬 ‘찌질의 역사’ ‘총각네 야채가게’ 등 다수의 공연에 출연했다. tvN ‘변혁의 사랑’, SBS ‘키스 먼저 할까요?’으로 안방극장에 얼굴을 알렸다.

강영석은 “정말 좋아하던 작품인데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좋은 배우 분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어 영광이고, 연극할 때만큼은 ‘강영석’이 아닌 ‘코헤이’가 될 생각”이라며 “빨리 관객 분들을 만나 뵙고 싶다”고 소감을 알렸다.

연극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오는 8월 21일 개막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