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 이태환, “연애보다 일이 우선…사랑, 잘 모르겠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태환 / 사진제공=우먼센스

이태환 / 사진제공=우먼센스

배우 이태환이 5일 공개된 한 패션 잡지 인터뷰에서 “연애보다 일이 우선”이라고 밝혔다.

이태환은 현재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이성연 역으로 출연 중이다.

 

인터뷰에서 이태환은 “아직은 사랑이 뭔지 잘 모르겠다”며 자신의 연애관과 일에 대한 열정에 대해 털어놓았다.

이태환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의 촬영 현장 분위기에 대해서도 밝혔다. “배우들끼리 단합이 좋다. (박)서준 형과 (박)민영 누나와 술자리에서 친해졌다”며 “두 사람이 나를 마치 막냇동생인 것처럼 잘 챙겨준다. 외모는 형, 오빠 같지만 현장에선 ‘귀요미’ 역할이다. 특히 서준 형은 연기에 대한 고민을 많이 들어준다”고 설명했다.

KBS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 출연 중인 같은 연기자 그룹 ‘서프라이즈’ 멤버 서강준에 대해서는 “멤버들과는 2년 전까지만 해도 같은 숙소 생활을 하며 가족같이 지낸 사이다. 누군가가 먼저 잘됐다고 시기질투하진 않는다”며 “오히려 강준형이 현장과 연기에 대한 팁을 많이 준다”고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