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미래, 오늘(5일) 새 음반 발표..’대체불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윤미래(왼쪽). / 사진제공=필굿뮤직

가수 윤미래(왼쪽). / 사진제공=필굿뮤직

가수 윤미래가 5일 오후 6시 새 정규 음반 ‘제미니2(Gemini2)’를 발표한다. 2002년 발매한 ‘Gemini’의 두 번째 시리즈로 16년 만이다.

그동안 드라마 OST와 각종 프로젝트, 그룹 MFBTY 활동에 집중한 윤미래는 솔로 음반을 내놓고 음악 방송과 공연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유 앤 미(You & Me)’는 남녀간 우정 이상의 아슬아슬한 감정 변화를 그린 네오소울 장르이다. 윤미래의 호소력 짙은 음색이 돋보인다고 한다. 비욘세, 아리아나 그란데, 브리트니 스피어스 등 팝스타와 작업한 프로듀서 패트릭 스미스가 작곡했으며, 씨스타 소유 효린 등과 작업한 작사가 박영웅과 알앤비 보컬 후즈가 노랫말을 붙였다.

또 다른 타이틀곡 ‘개같애’는 사랑하는 연인, 특히 결혼한 사이라면 공감할 일상의 이야기를 재치있게 표현한 알앤비 힙합 장르이다. 직설적인 노랫말과 더불어 윤미래의 남편이자 래퍼 타이거JK가 피처링을 맡았다.

이외에도 ‘랩 퀸(Rap Queen)’ ‘쿠키(Cookie)’ ‘피치(Peach)’ 등이 수록돼 있다.

윤미래는 오는 6일 KBS2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본격 음악 활동에 나선다. 오는 14일과 15일에는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콘서트도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