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구’ 신정근 “토마토처럼 영양가 있는 영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신정근이 4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영화 '식구'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신정근이 4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영화 ‘식구’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신정근이 영화 ‘식구’를 토마토에 비유했다.

4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식구’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임영훈 감독, 배우 신정근, 장소연, 윤박이 참석했다.

이날 신정근은 “‘식구’는 토마토 같은 영화다. 흥행이 잘 될 거 같지도 않고 아주 예술적인 영화도 아니다. 하지만 영양가 있는 영화”라고 소개했다.

이어 “주변을 돌아볼 수 있을 법한 작품이다. (내가) 누군가에게 손을 뻗으면 지금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며 감상을 전했다.

‘식구’는 장애가 있는 부모와 씩씩한 딸, 이들 가족에게 수상한 불청객이 찾아오면서 시작된 불편한 동거를 그린 영화. 오는 12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