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플라·루피·키드밀리·오르내림·EK 등, 시작부터 치열한 ‘쇼미7’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쇼미더머니' / 사진제공=Mnet

‘쇼미더머니’ / 사진제공=Mnet

Mnet 래퍼 서바이벌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Show Me The Money 777)’에 나플라, 루피, 키드밀리, 차붐, 오르내림, pH-1, EK, 몰디, 뎀데프 등 실력파 래퍼들이 대거 지원하고 있다.

이번 시즌에서는 대규모 1차 예선과 현장 지원이 폐지된다. 대신 공식 이메일과 홈페이지, 인스타그램을 통한 영상 지원으로 심사가 이뤄진다.

지원한 래퍼 중에서도 EK, 몰디, 뎀데프는 ‘2018년 힙합어워즈 넥스트’로 선정된 래퍼들이다.

‘고등래퍼’에 출연했던 래퍼들도 출사표를 던졌다. ‘고등래퍼’ 시즌1 준우승자인 최하민을 비롯해 조원우, 오담률, 윤병호가 지원했다.

또 지난 시즌 ‘쇼미더머니’에서 탈락했던 나상욱과 블랙나인 등이 재도전한다.

래퍼 모집 마감을 단 4일 남겨둔 가운데 제작진은 “힙합 팬이라면 누구나 기다려온 다양한 매력을 가진 래퍼들이 대거 지원한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하고 재미있는 대결이 펼쳐질 것”이라고 밝혔다.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은 오는 9월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