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구’ 윤박 “촬영 끝난 지 3년 만에 개봉…그 자체로 감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윤박,식구

배우 윤박이 4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영화 ‘식구’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윤박이 촬영 3년 만에 영화 ‘식구’가 개봉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4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식구’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임영훈 감독, 배우 신정근, 장소연, 윤박이 참석했다.

이날 윤박은 “첫 장편영화다. 찍은 지 3년 만에 대중들에게 선보이게 됐다. 이 자체가 내겐 너무 감사한 선물”이라고 말했다.

이어 “배우 윤박으로서 너무 뜻 깊은 날이다. 이 영화가 세상에 나올 수 있도록 도와준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인사를 전했다.

‘식구’는 장애가 있는 부모와 씩씩한 딸, 이들 가족에게 수상한 불청객이 찾아오면서 시작된 불편한 동거를 그린 영화. 오는 12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