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차코’ 박준우 “나보다 실력 뛰어난 10대 요리사 있어”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이휘재, 문세윤, 소진, 이연복, 이원일, 박준우,나정혁 연출,구승민,김예림,김한결,최재훈,이다인,맨 차일드

이휘재, 문세윤, 소진, 이연복, 이원일, 박준우,나정혁 연출,구승민,김예림,김한결,최재훈,이다인이 4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코미디TV와 K STAR, 라이프타임에서 방영될 ‘맨vs차일드 코리아’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새 예능프로그램 ‘맨vs차일드 코리아’에 출연하는 스타 요리사 박준우가 “10대 요리사 중 나보다 실력이 뛰어난 애도 있다”고 털어놨다. 4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다.

‘맨vs차일드 코리아’는 미국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국내 정서에 맞게 제작한 프로그램으로 요리 영재들과 스타 요리사들의 대결을 다룬다. 박준우, 이연복, 이원일 요리사가 10대 어린이 요리사와 경쟁한다.

이날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스타 요리사들은 입을 모아 10대 요리사들의 실력을 칭찬했다. 특히 박준우는 “솔직히 말하자면 나보다 잘하는 친구도 있다”며 “아이들이라고 무시할 수 없는 실력을 가진 친구들”이라고 칭찬했다.

가장 나이가 많은 이연복은 “어린이 요리사들과 맞붙는다고 했을 땐 귀엽고 재밌을 것만 같았는데 막상 시합에 들어가 보니 ‘장난 아니네’라는 생각이 들었다. 아이들이 정말 대단하다”고 했다. 못된 삼촌 역할을 맡았다는 이원일은 “아이들이 승리에 심취해있을 때 내가 쏘아대는 역할을 하려고 이 자리에 섰다”고 너스레를 떨면서 “우리가 최선을 다한 모습을 보여줘야 성장할 수 있다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맨vs차일드 코리아’는 이날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라이프타임, 코미디TV, K스타에서 동시에 방영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