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화사, 새 음반 ‘레드 문’ 콘셉트 사진 공개..’정열의 여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마마무 화사.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 화사.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 화사가 플라멩코 여인으로 변신했다. 4일 공식 SNS를 통해 공개한 일곱 번째 미니음반 ‘레드 문(Red Moon)’의 콘셉트 사진을 통해서다.

화사는 빨간 드레스에 장미꽃, 붉은 입술로 이번 음반의 콘셉트인 ‘레드’를 강렬하게 드러냈다. 스페인의 정통 춤이자 정열의 상징인 플라멩코를 추는 여인을 연상하게 만든다.

마마무는 오는 16일 새 음반을 발표하고 약 4개월 만에 팀 활동에 나선다. ‘레드 문’은 2018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의 두 번째 색깔이자 문별의 상징색인 빨간색에 문별을 뜻하는 문(달)을 더한 제목이다. 마마무는 화려하면서도 열정 넘치는 매력으로 팬들을 사로잡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