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담패썰’ 김준현, 눈 가리고도 치킨명 ‘술술’…설명까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음담패썰' 김준현의 치킨 블라인드 테스트/사진제공=SBS미디어넷

‘음담패썰’ 김준현의 치킨 블라인드 테스트/사진제공=SBS미디어넷

SBS Plus ‘맛있는 이야기 음담패썰’(이하 ‘음담패썰’)에서 김준현이 치킨의 소리와 냄새만으로 브랜드를 모두 맞혔다.

‘음담패썰’은 ‘음식을 둘러싼 담대하고 패기 있는 썰’의 줄임말로, 음식에 대한 인문학적 지식을 전달하는 차트 토크쇼다. 음식의 문화, 역사, 에피소드 등 음식과 관련된 야사들을 전하며 지적 욕구를 해소시켜줄 예정이다. 김준현, 권혁수, 마이크로닷이 MC로 출연한다.

방송에 앞서 김준현이 눈을 가리고 맛도 보지 않은 채 치킨명을 맞히는 블라인드 테스트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서 김준현은 권혁수와 마이크로닷이 치킨을 뜯을 때 나는 소리를 듣거나 냄새를 맡았다. 그는 튀김 옷의 두께와 시즈닝 등을 파악하며 한 번의 실수도 없이 정답을 말했다. 조리과정과 해당 치킨의 역사까지 설명하며 권혁수와 마이크로닷의 감탄을 샀다. 정답을 모두 맞힌 김준현은 세레모니로 손을 쓰지 않은 채 치킨을 깨끗하게 살만 발라 먹었다.

‘음담패썰’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SBS Plus, 일요일 오전 11시 30분 SBS funE, 오후 1시 30분 SBS MTV에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