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변신 通했다…’1도 없어’ 음원차트 상위권 안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에이핑크.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가 지난 2일 발표한 일곱 번째 미니음반 ‘원 앤 식스(ONE & SIX)’로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에이핑크의 이번 음반 타이틀곡 ‘1도 없어’는 3일 0시 기준으로 벅스뮤직·소리바다에서 정상을 차지했다. 해당 차트에 각각 3위, 19위로 진입했으나 무서운 상승세를 보여줬다. 지니와 올레뮤직은 3위, 멜론에서는 8위에 안착했다.

이들은 지난 2일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컴백 기념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는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됐는데, 하트수 1억 개를 돌파했다.

더불어 ‘1도 없어’의 뮤직비디오 역시 공개 5시간 만에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 조회수 100만 건을 넘어섰다. 이로써 에이핑크는 8년 차 걸그룹의 저력을 입증했다.

에이핑크는 이별 후 여자의 심정을 담은 ‘1도 없어’로 변신을 꾀했다. 그동안 보여준 가녀리고 청순한 이미지가 아니라, 강렬하고 고혹적인 매력을 앞세웠다. 한층 성숙한 모습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