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임보라, “스윙스와 결혼 생각 없어…’평생 연애하자’고 했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비디오스타’ 방송 캡처/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비디오스타’ 방송 캡처/사진제공=MBC에브리원

래퍼 스윙스의 여자 친구이자 SNS에서 ‘퍼플 언니’로 유명한 임보라가 MBC에브리원‘비디오스타’에 출연한다.

3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될 ‘비디오스타’ 100회 ‘비스 백회유익특집! 우리 사랑 100℃’ 편에서는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던 스윙스, 임보라 커플과 지오, 최예슬 커플이 출연한다. 100회를 맞아 자축하던 MC들은 커플 게스트 소식에 돌변해 더욱 독한 입담을 뽐낸다.

최근 녹화에서 임보라는 도도하고 세련된 외모와는 달리 전라북도 부안에서 멧돼지와 함께 산 시골 아가씨임을 밝혀 관심을 모았다. 이어 그는 19살 때 서울에 상경해 처음으로 M 패스트푸드점을 가봤다는 사실을 공개하며 “친구가 그 사실을 비밀로 해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학창 시절 미니 홈피 ‘얼짱’ 출신이었던 임보라의 과거 사진도 공개됐다. 사진을 본 MC들은 학생 때부터 인형같이 예쁜 임보라의 외모에 놀라워했다.

임보라는 스윙스와 처음 만난 뒤 3번의 고백을 받았고, 그 고백을 모두 거절했다는 사실도 밝혔다. 4번의 고백 끝에야 스윙스의 마음을 받아줬다는 임보라는 그를 선택한 이유를 전하며 스튜디오를 훈훈하게 만들 예정. 하지만 임보라는 결혼에 대한 생각이 별로 없으며 스윙스와 “평생 연애하자”고 했던 사실도 알린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