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유세윤, ‘내 똥꼬는 힘이 좋아’ 뮤비 공개… “1억뷰 도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유세윤 신곡 '내 똥꼬는 힘이 좋아' 뮤직비디오 영상 캡처/

유세윤 신곡 ‘내 똥꼬는 힘이 좋아’ 뮤직비디오 영상 캡처/

솔로 가수로 출격한 UV 유세윤의 신곡 ‘내 똥꼬는 힘이 좋아’가 공개됐다.

유세윤은 2일 오후 멜론 등 음원사이트를 통해 ‘내 똥꼬는 힘이 좋아’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발표했다. “친구들아 사는 것도 싸는 것도 알고보면 다 별거 아니란다 자 가자!”라며 시작하는 재치있는 가사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내 똥꼬는 힘이 좋아’는 유세윤의 아들이 평소 즐겨 부르는 동요를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EDM)으로 리메이크해 편곡한 노래다.

뮤직비디오는 지난달 중순 경기 안산 대부도의 아일랜드리조트에서 촬영했다.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이 뮤비 감독을 맡아 화제가 됐다.

유세윤이 설립한 광고회사 ‘쿠드비’, 신동이 설립한 뮤비 제작업체 ‘왈랄라프로덕션’이 지난해 발표한 ‘메리맨'(UV·신동)에 이어 또다시 협업했다. 유세윤은 댄서들과 함께 바닷가, 예배당, 잔디밭 등 리조트 곳곳에서 현란한 댄스 실력을 과시했다.

유세윤은 “중독성이 강한 노래다. 수능 금지곡을 노리고 싶다”며 “뮤직비디오 조회수 1억 뷰에 도전하겠다”고 자신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