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교, 장마철을 겨냥한다…촉촉한 감성 메들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미교. / 사진=피키캐스트 '미교-Rainy Day Medley' 캡처

가수 미교. / 사진=피키캐스트 ‘미교-Rainy Day Medley’ 캡처

가수 미교와 피키캐스트가 장마철을 겨냥해 손을 잡았다.

지난 1일 피키캐스트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미교의 ‘레이니 데이 메들리(Rainy Day Medley)’ 영상을 공개했다. 이는 ‘비’라는 주제와 어울리는 대표 곡들을 미교의 목소리로 재해석했다.

영상에는 헤이즈의 ‘비도 오고 그래서’를 비롯해 자신의 신곡 ‘빗소리’, 윤하의 ‘우산’, 폴킴의 ‘비’, 이문세의 ‘빗속에서’ 등을 부르는 미교의 모습이 담겨있다. 장마철을 겨냥해 탄생한 메들리인만큼 공개와 동시에 SNS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미교는 애절한 음색과 풍부한 감성을 앞세워 다양한 장르의 곡을 표현했다. 지난달 27일 발표한 ‘빗소리’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