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준, 동방신기 유노윤호와 ‘커피프렌즈’로 우정 확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손호준이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와 ‘커피프렌즈’로 의미 있는 우정을 나눴다.

손호준은 지난 달 30일 서울 강변 테크노마트에서 퍼네이션 프로젝트 ‘커피프렌즈’ 이벤트를 열었다. 지난 3월 이후 네 번째이다. 수많은 팬들과 시민들은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질서 정연하게 자리를 잡고 의미 있는 나눔에 동참했다. 유노윤호는 이날 드라마 촬영으로 인해 참석하지 못한 배우 유연석을 대신해 자리를 빛냈다.

손호준과 유연석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하는 ‘커피프렌즈’는 재미(Fun)와 기부(Donation)가 결합된 퍼네이션(Funation)이다. 기부는 거창한 것이 아니라 커피 한 잔의 시간과 비용으로 가능하다는 취지가 담겨 있다.

손호준은 커피차를 직접 몰고 나와 시민들에게 음료를 무료로 제공하며, 절친한 동료들과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를 위해 바리스타 자격증까지 취득한 그는 더 맛있는 커피 맛을 내기 위해 꾸준히 커피 교육을 받으며 정성을 쏟고 있다고 한다. ‘커피프렌즈’는 시민들을 위한 깜짝 이벤트로 자리 잡으며 기부 문화에 대한 관심을 지속시키고 있다.

행사를 마친 손호준은 “덥고 비도 오는 열악한 상황에서도 많이 동참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바쁜 스케줄에 시간 내서 함께해준 윤호에게도 고맙다. 약속한 시간까지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호준은 앞으로도 꾸준히 커피차 이벤트를 통해 일상 속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 예정이다. 릴레이 형식으로 모금된 기부 수익금은 연말에 전액 기부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