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日 예능 동 시간대 1위 행진… ‘윌리엄∙벤틀리’ 심쿵 먹방 ‘최고의 1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가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의 2일 발표에 따르면 지난 1일 방송된 ‘슈돌’ 232회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편의 시청률이 8.7%(전국), 9%(수도권)를 기록했다. 이는 동 시간대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에 해당한다.

‘슈돌’ 232회는 같은 시간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 1부 7.1%(전국), 7.5%(수도권)보다 높은 시청률을 점했다. SBS ‘런닝맨’ 1부 4.8%(전국), 5.0%(수도권)도 마찬가지다. 일요 예능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귀요미 윌리엄∙벤틀리 형제가 차지했다. 형제는 샘 아빠와 샌드위치 가게를 찾았다. 윌리엄은 똑 부러지게 샌드위치를 주문하는가 하면 엄마를 위한 음식도 야무지게 챙겼다.

아빠와 음료를 짠하고 맛있게 샌드위치를 먹기 시작한 윌리엄. 벤틀리는 형 윌리엄 옆에서 오물오물 이유식을 먹었다. 이 중에서도 특히 벤틀리가 이유식을 먹고 좋아하는 장면과, 윌리엄이 아빠 샌드위치를 맛보고 매워하고 폭풍처럼 물을 마시는 장면이 분당 시청률 11.4%(전국), 11.7%(수도권)을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이외에도 반려견 행동 전문가 강형욱이 초보 아빠로 변신한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강형욱과 주운 부자는 반려견 첼시와 나들이를 떠났다.

승재는 대만에서 지용 아빠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지우펀으로 떠난 고고부자는 맛있는 것도 먹고 신기한 것들을 구경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시하는 봉태규 아빠와 외할머니를 도와 된장 만들기에 도전했다. 고사리 손으로 조물조물 열심히 일을 했다.

‘슈돌’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