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달달한 이준호♥정려원 뒤, 쓸쓸한 장혁

[텐아시아=이은호 기자]'기름진 멜로'의 장혁 / 사진제공=SM C&C

‘기름진 멜로’의 장혁 / 사진제공=SM C&C

SBS ‘기름진 멜로’에서 이준호와 정려원의 관계를 알게 된 장혁이 다시 그들 앞에 섰다.

지난 방송에서 두칠성(장혁)은 서풍(이준호)와 단새우(정려원)이 비밀리에 교제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 받았다. 단새우를 향한 마음을 정리하려던 두칠성은 자신의 친동생 같은 서풍이 단새우와 입맞추는 모습을 목격했다.

1일 ‘기름진 멜로’ 제작진이 공개한 스틸 사진에서 두칠성은 애틋하고 서글픈 모습이다. 쓸쓸한 눈빛과 생각에 잠긴 듯 홀로 앉아있는 모습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장혁 특유의 섬세한 감정연기가 눈길을 끈다.

제작진은 “두칠성은 외롭게 살아온 만큼 사람에 대한 따뜻한 정을 갖고 있다. 단새우와 서풍은 그런 두칠성에게 소중한 존재가 되어버렸다”면서 두 사람의 관계를 알게 된 두칠성이 앞으로 어떤 반응을 보일지 관심을 가져 달라고 전했다.

‘기름진 멜로’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