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애 “19세 연하 유아인과 키스신, 민망했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김희애 /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김희애 / 사진제공=SBS

배우 김희애가 유아인과 키스신을 회상하며 “민망했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영화 ‘허스토리’로 감동을 안긴 김희애가 스페셜MC로 출연한다. 이날 김희애는 JTBC 드라마 ‘밀회’에서 19세 연하의 유아인과 진한 키스신을 찍었던 비화를 털어놓는다.

앞선 녹화에서 김희애는 “(유아인이) 한두 살 어린 것도 아니고, 민망했다”고 했다. 하지만 유아인 덕분에 연기에 몰입할 수 있었다고 한다. 웃음이 나올까 봐 걱정했지만 촬영이 시작되는 순간 돌변하는 유아인의 눈빛에 자극을 받아 집중하게 됐다고 말했다.

‘미우새’ MC들은 김희애에게 애정 신 촬영 당시 가족들의 반응과 첫 키스신 상대와의 기억 등을 물어봤다. 김희애는 솔직한 답변으로 모두를 집중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