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윤산하, ‘둥지탈출3’ 출연…아버지의 ‘기타 강습 지옥’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둥지탈출3' /사진제공=tvN

사진=tvN ‘둥지탈출3’ 예고 캡처

그룹 아스트로의 윤산하가 tvN ‘둥지탈출3’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소속사 판타지오뮤직은 29일 “오는 7월 3일 방송될 ‘둥지탈출3’에 윤산하의 아버지가 스튜디오에 나와 시청자들을 만난다”고 밝혔다.

지난 26일 공개된 ‘둥지탈출3’ 예고편에서는 기타를 잡은 윤산하와 열정 넘치는 그의 아버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아버지의 기타 강습 지옥도 살짝 공개돼 기대를 더했다.

‘둥지탈출3’는 부모님 앞에서는 꽁꽁 감춰뒀던 자녀들의 일상부터 오로지 친구들끼리 의지하며 생활하는 10대들의 질풍노도 탈출기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 윤산하의 현실 매력과 그가 떠날 여행지에 대해서도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판타지오뮤직은 “촬영 첫 날부터 마지막까지 내내 즐거움이 가득했다”면서 “본 방송에서도 여러분이 미처 모르고 계셨던 윤산하의 새로운 모습을 만나 보실 수 있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귀띔했다.

‘둥지탈출3’은 오는 7월 3일 8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