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는 이기겠죠?”…’나 혼자 산다’ 이시언, 야구선수 김원중과 1:1 시구 수업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이시언과 야구선수 김원중의 특별한 만남이 이뤄진다.

오늘(2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이 시구를 성공적으로 해내기 위해 프로 야구선수 김원중에게 1:1 야구 강습을 받는다.

시구를 하기 위해 부산에 방문한 이시언은 오랜 친구이자 부산 ‘얼간이 트리오’인 이원석, 박재천과 야구 연습에 돌입한다. 야구를 잘하지 못하는 그는 공을 던지는 족족 땅볼만을 기록하며 친구들의 웃음 섞인 걱정을 한몸에 받는다.

구장에 도착해서도 혹여나 지난번 전현무의 시구처럼 실패할까 긴장의 끝을 놓지 못했던 그의 앞에 야구선수 김원중이 나타나 도움을 줬다. 그는 연습 도중에도 김원중에게 “현무형은 이기겠죠?”라며 은근한 대결구도를 형성해 어느 때 보다 열띤 연습에 임했다.

또한 이시언의 배팅을 보다 못한 김 선수는 그를 위한 특별 배팅 비법을 전수했다. 과연 ‘야.알.못(야구를 알지 못하는)’ 이시언이 성공적인 시구를 선보일 수 있을지, 전현무의 실패를 만회할 수 있을지 시선이 모아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