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교, 오늘(27일) 신곡 ‘빗소리’ 발표…성숙해져 돌아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미교. / 사진제공=제이지엔터테인먼트

가수 미교. / 사진제공=제이지엔터테인먼트

가수 미교가 한층 성숙해져 돌아온다. 27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음반 ‘빗소리’를 발표한다.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곡 ‘빗소리’를 비롯해 프로듀싱팀 에이톤 컴퍼니가 만든 ‘그만’과 ‘내가 먼저 한 이별’, 듀오 팍스차일드와 호흡을 맞춘 ‘별 세는 밤’ 등 총 4곡의 신곡이 담겨있다. 이외에도 tvN 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 OST ‘너를 지운다는 건’, 데뷔곡 ‘잊어도 그것이’ ‘계속 노래하고 싶어요’ 등도 수록했다.

미교는 이번 음반을 통해 자신만의 목소리로 사랑과 이별의 다양한 감성을 표현하겠다는 각오다. ‘빗소리’는 헤어진 연인을 향한 감성을 녹인 곡으로, 미교의 애절한 음색이 돋보인다고 한다.

그는 이날 MBC MUSIC 음악 프로그램 ‘쇼 챔피언’을 시작으로 음악 방송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