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아,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출연 확정…남상미와 2인 1역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이시아/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이시아/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배우 이시아가 SBS 새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극본 박언희, 연출 박경렬)에서 남상미와 함께 2인 1역으로 출연한다.

이시아가 맡은 지은한은 살기 위한 절박함으로 페이스오프 수준의 성형 수술을 감행하지만 그로 인해 기억을 잃게 되는 캐릭터. 이시아는 극 전반부를 흥미롭게 이끌어갈 변신 전의 지은한 역으로 분해 아픔과 상처로 인해 방황하는 모습으로 인간적인 연민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그간 아날로그 감성을 불러일으키는 첫사랑 캐릭터부터 당차고 밝은 매력이 더해진 힐링 캐릭터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던 이시아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더하고 있다.

이시아는 드라마 ‘시그널’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하녀들’, ‘리멤버:아들의 전쟁’ ‘별난 가족’ ‘터널’ 등에서 아련한 감성을 몰입시키는 역할을 해냈다. 최근에는 tvN ‘모두의 연애’에서 2030세대들의 공감과 현실성을 부여한 캐릭터를 연기했다.

이시아가 출연하는 SBS 새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살기 위해 인생을 걸고 성형수술을 한 여자가 수술 후유증으로 기억을 잃고 기억의 퍼즐들을 맞추며 펼쳐가는 달콤 살벌한 미스터리 멜로드라마. 오는 7월 14일 ‘시크릿 마더’ 후속으로 찾아올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